녹조대란 사태 상류로 점차 확산 ... 구미, 상주 식수원은 치명적

보로 막힌 강물 정체가 원인 ... 문제 덩어리 4대강 보 해체해야

 

강물 표면에 마치 녹색 페인트를 풀어놓은 듯한 심각한 녹조 현상이 낙동강에서 점차 확산 일로에 있습니다.


7월 중순 강정고령보 상류의 가장자리 부분에서 대량 증식현상을 보이던 조류들이 27일 현재 강정고령보로 막힌 강 전역으로 확산되었고, 상류로는 성주대교를 지나 22지점까지도 대량 증식하는 등 낙동강 전역으로 녹조가 빠르게 확산하는 조짐을 보이고 있습니다


강정고령보에 창궐한 녹조


녹조가 한창 피어오르고 있는 강정고령보. 뒤로 수상 자전거도로와 죽곡 취수장이 보인다



지금 창궐하는 녹조는 간질환을 일으키는 독성을 가진 남조류 마이크로시스티스가 포함되어 있어, 낙동강 식수원의 안전을 위협하게 됩니다. 또한 낚시나 요트 등을 포함한 강변에서 행하는 모든 수상레저 활동 또한 감염 위험으로 중지되어야 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특히 고도정수처리시설이 설치돼 있는 대구와 달리 경북 구미나 상주는 독성 남조류를 걸러주는 고도정수처리시설이 설치돼 있지 않아서, 이들 지역의 식수 공급에 치명적인 악영향이 우려됩니다.


강정고령보로 막힌 강 전체가 녹색빛이다


강 중앙 공도교에서 내려다본 낙동강의 모습이다.


화면을 가까이 당겨보면 이런 모습이다. 녹조 알갱이가 선명히 보인다. 강 전체가 녹조로 뒤덮힌 것이다.

 

4대강사업 전 거의 1급수의 낙동강물을 공급받았던 구미와 상주지역은 이제 여름만 되면 독성 남조류로 인해 식수원 안전에 비상이 걸리게 생긴 것입니다. 4대강사업으로 수질이 개선된다는 것은 거짓말이 된 셈이지요.


이로써 지난해 여름에 이어 올 여름 또다시 낙동강 중류까지 대발생한 녹조는 4대강사업에 따른 하천환경의 급격한 변화, 즉 거대한 보로 막혀 일어나는 수질악화 현상이라는 것이 단적으로 증명되었습니다


강정고령보 상류 22.6킬로미터 지점에서도 녹조 창궐 중


무서운 기운마저 느껴진다


녹조가 창궐하는 낙동강에서 낙씨하는 강태공들. 이들의 안전은 누가 책임지나?


따라서 지난해 이어 또다시 되풀이된 이 위험한 녹조대란 사태를 막기 위해서는 낙동강을 빠른 시일 안에 원래대로 흐르는 강으로 복원할 필요가 있습니다.


그 방법은 보의 수문을 상시적으로 열어 강물을 흐르게 하는 것과 보를 해체하는 것 외에는 없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분석입니다. 박근혜 정부의 결단이 필요해진 시점인 것 같습니다.



4대강사업 주친의 주역들께 바칠, 녹조 3종 선물세트


돌아온 녹조라떼



 



Posted by 앞산꼭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강물은 흘러야 한다 2013.07.29 15: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흐르는 물을 가두면 물은 썩게 됩니다.(계속 강으로 오염물질이 유입이 되므로)
    그러나 물이 흐르면 자제적인 정화의 힘이 있습니다.
    수초가 자라고 물이 흐르면 강은 스스로가 정화시길 역량이 있습니다.


    보를 부실수 없다면 차라리 수문이라도 항상 열어 뒀음 좋겠습니다.

  2. 불신의 늪 2013.07.29 17: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든것이 다 자업자득이요 업보입니다 특히 쥐박이를 전폭적으로 지지한 무지몽매한 경상도민들은 이후에 벌어질 엄청난 정신적,육체적,재산상 피해에 대하여 일언반구 끾소리도 하지말아야합니다 ,또한 퇴임후 4대강 지킴이 노릇하겠다고 선언한 쥐박이의 행태 유심히 지켜볼랍니다 과연 무슨 헛소리 지껄이며 변명할지 ,저 맛있고 영양많은 녹조라떼 많이 퍼서 쥐박이에게 배달해 주시죠 국토부 견 나리들,,,,,,,,,,,

  3. 최용식 2013.07.29 20: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내용은 올리지 않았으면 합니다 그동안 이명박이 지지대 였잖아요 사대강 지지한 무리들이지않습니까 그럼 심은대로 거두게 그냥 지나갑시다 경상도 사람들 녹차 많이 마셔야 합니다 그래야 정신차리고 우리가 남이구나...선거 바르게 하지요 염병이 창궐해도 그냥 지나갑시다 그동네 사람들 알아서 하라고..

  4. 꼴뚜기 2013.07.29 20: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됐네 아침에 일어나면 공복에 한사발 쭉들 들이키세요~

  5. 쨍쨍 2013.07.30 09: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녹조..심각하군..그런데 밀짚모자 쓰고 녹조에 나타난 그림자...
    노대통령님 연상하겠끔..안좋은것은 ..이렇게도 인용되는듯.. 간접 광고처럼..올려져 있네요.

  6. 꼴린다 2013.07.30 10: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속지 마십시오,

    북괴 빨갱이 색끠들이 이명박각하를 모함하기 위해 강물에 페인트 뿌려놓은것입니다.

  7. 이럴줄 2013.07.30 11: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르고 쥐새끼뽑았냐?
    자업자득이다.
    쥐새끼가 저지랄한거 봤으면 정신 차리고 다음은 제대로 뽑았어야지..

  8. 쯔쯔 2013.07.30 21: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쥐박이 아가리에 쳐 넣어 주고 싶다

  9. qhqqkfka 2013.07.30 23: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멍청한 새누리 추종자들때문에 나라가 미쳐 돌아가고 썩어들어간다.
    이를 어쩔꼬?
    박근혜는 또 입쳐다물고 있겠지.
    에여....새누리 추종했던것들한테만 먹였으면 참 좋으련만...

  10. 지나다 2013.07.31 00: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라가 이런데 대통령이라는 작자는 휴가가서 해변 모래사장에 그림 그리면서 놀더군요...

  11. Favicon of http://blog.aladin.co.kr/idolovepink/ BlogIcon 감은빛 2013.07.31 13: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잘 지내시죠?
    바쁜 여름 날입니다.
    부디 건강도 잘 챙기시길 바래요!

    사진 좀 퍼갈게요.

  12. Favicon of http://www.m-g88.com/ BlogIcon 녹조적조제거반장 2013.08.10 11: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대한 녹조 와 적조 비만 오면 반복되는
    물고기 집단폐사의 원인 및 해결 방안◆
    ■ 거대한 녹조 와 적조 물고기떼죽음 발생 원인

    현재 각 시군에서 하수차집 시스템은 소하천과 본천 바닥에 묻혀있는 차집관거를 설치하여 하수처리까지 연결하여 하수를 차집 하고 있어 분류식에서 차집한 하수관은 차집관거에 직접 연결하고, 합류식 하수관은 하천 제방 아래 설치된 스틸그레이팅으로 덮은 우수토실을 통하여 차집관거로 유입시키는 공법으로써,( 현재 각도시의 하수처리장 최대처리 용량은 평소 하수처리량의 약1.5배 차집관거 평소 수위는 관거의 약3/1~4/1 임)

    평상시는 정상적으로 하수만 차집되어 처리장으로 이송되어 문제점이 없으나 우천시는 합류식 하수관거 말단부에 설치된 우수토실 로 우수와 하천수까지 차집관거로 과다하게 유입되므로 차집관거 속에서 우수와 하수가 함께 섞이게 되어 차집관거 수위가 바로 만수위 되어 상류 측 우수토실에서 과다 유입된 우수와 하수는 중 하류측 우수토실로는 차집관거 속에서 뒤섞인 하수가 우수토실 로 역류되어 하천으로 방류되고 분류식 하수관거는 차집관거와 직접 연결되어 하류측 에서는 도심 도로 상단 멘홀로 역류되어 하수가 분출하고 있습니다. 즉 비오는날은 도시의 하수 전부를 하천으로 그냥 방류되어 하천과 강에 쌓여 있다가 기온상승으로 싸여있던 하수등 이 부영양화로 인하여 녹조가 형성되다가 많은 비가 와서 거대한 녹조 띠가 바다로 흘러 들어가 녹조가 염분 있는 바다 물과 만나면 적색으로 변하여 거대한 녹조 띠가 적조띠로 변하여 바다에 떠다니다가 양식장으로 들어가면 양식장 물고기가 떼죽음을 당하는것입니다.

    이 현상은 차집관거 와 도심도로 와의 고저차는 최소한 15 m 정도 되는데 도심도로에 설치된 분류식 하수관거 멘홀이 역류하여 분출 된다는 것은 차집관거속 하수와 우수가 섞여져 엄청난 수압이 걸리고 있다는 것입니다. 이는 각도시 차집관거 시점과 종점인 하수처리장과의 고저차는 약 20m 정도 되니 물은 수평을 이루려는 성질로 인하여 도심의 중하류에는 차집관거 속에 있는 하수와 우수가 우수토실과 도로 상부에 있는 분류식 멘홀 등으로 역류하여 방류되고 있는 공법을 현재 사용하고 있어 우천시는 분류식 에서 차집한 액기스 하수까지도 여과없이 하천으로 그냥 방류되고 있는 시스템을 전국 도시가 사용중에 있습니다.

    분류식에서 차집한 액기스 하수까지도 차집관거 속에서 우수토실로 유입된 우수와 하천수가 함께 차집관거 속에서 뒤섞여 하수처리장 초침과 중하류 측 우수토실과 분류식 하수관 멘홀 등으로 역류하여 하천으로 그냥 버려지는 공법을 지양하여 거대한 녹조와 적조 로 인한 물고기 집단폐사가 생기는 것입니다.


    ■ 녹조 및 적조, 물고기떼죽음 해결방안 ...

    1차로 이제는 합류식 차집구역의 하수관거 말단부 우수토실에 개폐 장치를 설치하여 평상시 하수는 하수처리 장으로 원활히 이송처리하고, 우천시 각 하수처리장 용량과 차집관거 저장 용량에 따라서 합류식하수관거 말단부 우수토실 개폐장치가 평소 하수량의 2배~ 3배까지만 초기우수를 유입시키고 차집관거가 만수위 되기 전 에 우수토실 개폐장치를 자동 닫음으로하여 우수를 하천으로 배출하다가 비가 그쳐 하수관거의 하수량이 평소 하수량이 되면 우수토실 개폐 장치를 자동 열림으로 하여 합류식 하수관거 하수를 차집관거로 유입할수 있는 시스템으로 전환 하여야 합니다. (전국 우수토실에 설치되는 본 장치는 완벽한 조절이 가능함)

    상기와 같이 우수토실에 자동 개폐 장치만 설치한다면 도로 아스팔트를 걷어 내면서 설치한 분류식 하수관거 에서 차집한 액기스 하수와 우천시 초기에 합류식하수관을 청소한 하수보다 더러운 초기우수 을 하수처리장 으로 이송하여 완벽한 처리후 하천으로 방류하는 시스템으로 전환한다면 우천시 하천과 강과 연안 바닷가로 오수 유입량이 현격히 감소되어 물고기 집단폐사와 거대한 녹조가 현격히 저감하는 효과를 가져 올수 있습니다. 그 예로 합류식 우수토실에 개폐 장치가 많이 설치된 미호천( 중류에 보 다수 설치됨) 의 수질 상태와 녹조 상태를 점검하여 보신다면 이해가 될 것입니다 근래에는 미호천에는 물고기 집단 폐사와 녹조가 생기지 않았습니다.

    또한 우천시 고저차 약 20 m 정도의 수압으로 차집관거로 인한 매년 연중행사인 반복되는 파열과 반복되는 보수비 절감, 우천시 토사유입 차단으로 처리장 기계장치 수명연장, 차집관거 파열로 인한 불명수 유입 등이 완전히 해소되어 거대한 하수처리비용이 절감되고 맑은하천 맑은강 맑은 바다가 되어 물고기 집단 폐사와 거대한 녹조 와 적조 등을 예방 할수 있는 우수토실 개폐 장치 설치하는 시스템으로 변경 하여야 합니다.

    차집관거로 유입되는 합류식 하수관거 말단부의 스틸그레이팅 으로 덮어 쓰는 우수토실에 자동 개폐장치를 설치하여 사용한다면 많은 예산을 들이지 않아도 거대한 녹조와 적조 물고기 집단폐사 등을 막을 수 있습니다.


    2차로 우수라는 명목 하 에 분류식 우수관과 합류식 하수관에서 하수보다 오염이 심한 도시 도로 및 건물 청소한 초기우수를 하천 으로 여과 없이 방류하는 시스템 을 초기우수를 잡아야 된다는 정책에 따라 구리시에 시범 설치한 2중 펌핑 방식 초기우수 저류조 를 모델로 현재 각 시군에서 설계 및 시공 중인 펌핑담수 ,펌핑배수 방식은 공사비만 하여도 3배가 더 들어가는 (기존방식 27,000톤 당 210억 새로운방식 70억 소요 됨) 방식으로 계획되고 있으며 또한 펌핑 동력비와 유지관리비 (100,000톤당 5억~ 10억 소요예상)등 거대한 국민의 혈세가 낭비되는 2중 펌핑 방식인 구 공법 ( 컴퓨터로 비교하면 286 사양 현재는 펜템급 개발됨)을 시공 실적이 있다는 이유만으로 거대한 예산낭비하고 있는 구 공법 2중 펌핑 방식을 지양하고

    거대한 예산을 절감 할수 있는 새로운 시스템으로 전환하여 저류조를 이용한 자연담수 자연배수 보관처리 시스템을 도입하여 (차집관거 평소수위 높이와 우수토실 개폐장치까지 높이는 즉 저류조 높이는 3m ~ 5m 정도 최적임 ) 소하천과 본천이 만나는 지점에 소하천에 낙차보를 이용한 제1우수토실 과 제2우수토실을 설치하고 본천 고수부지 지하에 초기 우수 저류조를 설치하여 우천시 차집관거에 하수가 차면 저류조 속 부력실 개폐판 하부에 부착한 부력체에 의하여 개폐판이 닫힘으로 되어 초기우수를 저류조에 보관 하다가 비가 그쳐 차집관거 수위가 평소하수량으로 되면 저류조 속 부력실 개폐장치가 중력에 의하여 자동 열림으로 되어 저류조에 보관중인 초기우수를 하수처리장으로 상류측 저류조부터 순차적으로 자연배출하여 하수 처리장으로 이송하여 하수처리후 하천으로 방류하는 저류조를 이용한 초기 우수 보관 처리 시스템과 함께 시공 된다면 거대한 국가 예산도 절감되고 맑은 하천 맑은강 맑은바다로 변환되어 하천과 강 연안 바다의 거대한 녹조 와 적조 물고기 집단폐사 등을 사전에 예방 할수 있습니다.


    ※ 본 우수토실에 차집관거의 유량조절장치 설치와 도심의 소하천과 본천 에 맏나는 본천 고수부지 에 자연담수 자연배수 저류조 를 이용한 초기우수 보관처리 시스템을 설치한다면 하천과 강의 거대한 녹조와 적조 비만 오면 연중행사로 이어지는 물고기 떼죽음 을 방지 할수 있는 시스템 을 개발한 것입니다.

    별첨 : 자연담수 자연배수 초기우수 저류조 시스템 표준도면


    청림이엔지 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