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득 작년 연말에 쓴 글이 한편 눈에 띕니다.
4대강의 삽질이 본격화 되려 하는 이 즈음 이 글을 다시 보니 감회가 새롭습니다. 

이 글을 다시 보고 있으니 4대강에, 국립공원 케이블카 설치계획에, 지리산댐 계획에 하여간 이 놈의 나라가 벌이는 '삽질' 때문에 지금 분통이 터져하시는 분들의 마음을 200%로 공감하게 됩니다.

 
아래의 글은 대구의 어머니산 '앞산'의 심장을 관통하는 민자사업인 앞산터널 반대를 위한 대구시민들의 싸움, 그 투쟁의 2008년 한해를 정리해보려고 쓴 글입니다. 2008년 '앞산꼭지'(앞산을 꼭 지키려는 사람들이 모임)의 모든 활동이 담겨 있습니다. 

암튼  이 글을 다시 보면서 앞으로 우리에게 닥칠 사태를 한번 돌아보고자 합니다.
그럼 지금부터 2008년 연말로 다시 한번 들어가보도록 하겠습니다.
 
 
  
사진으로 본 '앞산꼭지 2008 小史'

연말입니다.
내일이면 2008년의 마지막날이네요.
시간이 어찌 가는지도 모르게 일년이란 시간이 훌쩍 흘렀습니다.
2008년 한해 '앞산꼭지'들에게는 앞산과 함께한 시간들이었습니다.

대구의 어머니산 '앞산', 사실 저는 이전까지는 앞산의 가치에 대해서 잘 몰랐습니다.
도심에 위치해 있는 이런 산은 산이 아니라 공원이다 생각했을 뿐, 산이라 하기에는 영 성에 차지 않았지요. 

그런데 앞산터널반대 싸움을 하면서 하루이틀 알아간 앞산은 예전의 산이 아니었습니다. 
인근의 한 야산에 불과하다고 생각한 앞산은 골이 깊고, 우리의 까막눈으로는 도저히 파악할 수 없는 무수한 동식물들이 살고 있고, 무엇보다도 우리 선조들의 흔적이 곳곳에 서려 있는 산이었습니다. 

2008년 한해 동안 참 번질나게 앞산을 올랐습니다. 
그 산에서 내려다본 대구는 몇몇 장면을 제외하면 그래도 봐줄 만한 도시였고,
그 안에 살고 있는 사람들, 그들이 비로소 눈에 들어오더군요. 대구사람들이 말입니다. 

대구, 참 매력이 없는 도시란 생각을 많이 했습니다. 
보수의 도시, 한나라당의 아성 이런 정치색 때문에 더욱 대구가 미워졌는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이 앞산을 오르면서부터, 앞산의 농성장에 오면서부터, '앞산꼭지'들을 만나면서부터 이 대구가 새롭게 다가왔습니다. 타인들이 보여주는 대구가 아니라, 내가 느끼는 대구, 비로소 내눈으로 바라보는 대구를 가지게 되었습니다. 비로소 저는 '대구 사람'이 된 것이죠. 대구를 사랑하게 된 것이라 할까요? 

그러니까 더욱 이 대구의 모든 것을 아끼고, 보듬게 되더군요. 그 한가운데 앞산이 존재하는 것이고요.
"알면 사랑하고 사랑하면 보이나니 그때 보이는 것은 예전에 보던 것이 아니라" 했던가요, 대구사랑의 악순환(?)이 이어져 더욱 이 앞산투쟁에 끈끈히 결합하는 것인지도 모릅니다.

그리고 그 가운데 만난 사람들, 대구사람들. 대구에도 이런 사람들이 존재한다는 것을 몸으로 느낀 날들이었습니다. 내 고장에도 이런 근사한 사람들이 있구나 하는 반가움의 눈물이 반짝입니다. 비로소 친구를 만난 기분입니다. 그 순진무구하던 고향친구들을 만난 기분이 이럴까요? 우리들은 친구이자, 동지이자, 도반입니다.

이래 저래 이 앞산이 주는 큰 선물을 듬뿍 받은 올 2008년입니다. 
그래서 그 앞산과  함께한 장면을 담은 사진을 몇장 골라봤습니다. 
제가 가지고 있는 사진에 한해서라서 약간 아쉽지만 일단 한번 올려봅니다.
추후에 따로 '앞산꼭지 사진전'을 해보는 것도 좋은 반응이 올 것을 기대하면서..............




사진은 저와 서태영, 윤동규, 최명희 꼭지가 찍었습니다. 그래서 일일이 그 출처를 밝히는 것은 힘들어, 저작권자는 통괄해서 '앞산꼭지'로 하겠습니다. 널리 양해해 주십시오.

고맙습니다. 한해 잘 마무리하시길 기원하면서.............

  *******************************************************************************************************


지역 살림 말아먹는 앞산터널 즉각 중단하라!

백치들의 행정 앞산터널 당장 집어처라!

문화도 조상도 환경도 모르는 개발중독자들의 미친 짓거리 앞산터널공사 중지하라!

4대강은 국민의 강, 미친 삽질 당장 중단하라!!!
국립공원 케이블카는 세계가 비웃는다, 당장 중단하라!!!
민족의 명산 지리산에 댐이 웬말인가, 지리산을 그대로 두라!
 


   
Posted by 앞산꼭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2.30 15: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앞산으로 인해 대구에 대해 생각하게 되셨다는 말씀에서 희망을 봅니다.
    앞산 꼭 지켜내십시오~ 멀리서나마 알리고 응원하겠습니다